해외마케팅 국내마케팅

해외마케팅 국내마케팅

점점 많은 회사가 해외 마케팅을 시작하고 있습니다. 대부분의 경우는 비슷하지만, 해외 마케팅, 특히 영어권을 공략하는 마케터라면 다음의 3가지 차이점을 염두에 두면서 해외 마케팅 전략을 수립하시기를 권해드립니다.


먼저 검색 환경의 차이입니다. 약간 의외로 여기실 수도 있겠지만, 주로 사용하는 검색엔진이 다르다는 사실이 국내와 해외 마케팅을 구분하는 매우 큰 차이점입니다. 우리나라와 중국, 러시아를 제외하면 대부분의 나라에서 구글 검색엔진의 시장점유율은 92% 정도 됩니다. 따라서 우리나라의 마케팅은 네이버에 노출이 잘되도록 하기 위한 네이버 검색엔진의 상위 랭킹 노하우가 중요하지만 해외 마케팅에서는 구글 검색엔진의 상위 랭킹 노하우가 중요합니다.

(각 검색엔진 별 어떻게 상위랭킹 전략이 다른지는 다음 기회에 글을 써보겠습니다.)

두 번째는 콘텐츠 채널이 많이 다릅니다. 영어권을 위주로 말씀드려보면, 우리나라에서 지식인 마케팅과 같은 채널은 Quora 와 같은 서비스, 카페 마케팅과 같은 채널은 커뮤니티 성격에 따라 Reddit, Github, StackOverFlow 과 같은 서비스가 있습니다. 그리고 채널 관련에서 한 가지 덧붙이자면, 콘텐츠 자정 기능이 매우 강력합니다. 우리나라도 광고성 콘텐츠를 올리면 제재를 받는 커뮤니티가 많은 데요, 영어권의 경우에는 더욱 강력한 규칙이 적용되고 있다고 보시면 되겠습니다.

세 번째는 문화의 차이인데요, 이는 현지인이 아니면 알기 어려운 것이 사실입니다. 예를 들어 영국사람에게 Crisp라는 단어의 의미는 감자를 얇게 썰어 굽거나 튀긴 과자로 이해됩니다. 하지만 미국사람에게 Crisp는 ‘바삭바삭한’ 이라는 의미일 뿐입니다. 여러분의 비즈니스가 이 감자로 만든 과자를 미국에 판매하는 것이라면 Crisp보다는 Chips라는 단어를 사용해보세요. 미국인들은 감자로 만든 과자를 생각하면 Chips라는 단어를 떠올리기 때문이죠. 다행히도 점점 지역별 관련어, 연상어, 키워드 등을 뽑아주는 마케팅 툴이 존재합니다. 이런 툴을 이용하여 마케팅 메시지를 전달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문화 코드에 관한 글을 더 읽어보고 싶다면 여기를 클릭하세요.)


위에 정리한 3가지를 요약하자면, 문화, 채널, 검색 환경의 차이를 고려한 해외 마케팅 전략 수립이 필요하다가 되겠습니다. 이 밖에도 꼭 알아두면 좋을 국내 마케팅과 해외 마케팅의 차이점은 무엇이 있을까요?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