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윈워드

우리는 여러가지 생각을 하며 삽니다. 동시에 두가지 이상이 자주 같이 생각이 날 경우, 그 두가지는 특별한 의미를 가진다고 볼 수 있겠는데요,  이 때 우리는 그 두가지를 서로 연상관계에 있다고 얘기합니다. 이런 연상관계는 개인의 경험이나 사회적인 공통 경험을 통해 만들어집니다.

예를 들어 저에게 안경은 곧 농구를 연상시키는데요, 이는 제가 농구를 하면서 안경을 부러뜨린 경험 때문입니다. 안경과 농구는 저에게 특수한 연상관계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이렇게 저에게만 특수한 연상관계도 있지만, 맥주와 치킨과 같이 같은 지역에 있는 사람들에게만 공통적으로 자주 같이 떠올리는 연상관계도 있습니다. 이런 연상의 차이가 개인별 또는 지역별 특성과 문화적인 차이를 드러낸다고 봅니다. 

트윈워드(Twinword)라는 회사명은 글자는 쌍둥이 단어라는 뜻인데요, 말 그대로 같이 자주 연상되고 사용되는 쌍둥이 단어들을 기반으로 비즈니스를 하겠다는 비전과 목표를 담은 이름입니다.

많은 분들이 도대체 연상어를 가지고 어떤 제품과 혜택을 사용자와 고객에게 제공할 수 있느냐고 질문을 하시는데요, 우리가 연상을 통해 얻는 혜택은 정말 많습니다. 연상학습법을 통해 공부하기도 하고, 놀이를 할 때도 연상을 이용해서 끝말잇기와 같은 단어 게임이나 카드맞추기 같은 게임을 하기도 합니다. 심지어 심리학자인 칼 융은 개인별 연상의 차이를 밝혀서 개인별 컴플렉스를 찾아낼 수 있다고도 하니 연상은 그야말로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이 가능합니다. 연상어는 이렇게 개개인의 생각과 의도를 반영하기 때문에 소비자의 마음을 읽어야 하는 마케팅 분야에서도 자연스레 연상어, 키워드의 활용성이 많아지고 있습니다.

물론 그래도 여전히 문제는 있습니다. 연상관계는 지속적으로 변하기 때문에 이 변화되는 연상관계를 어떻게 자주 수집할 수 있는가는 풀기 어려운 숙제입니다.

트윈워드는 단어 연상에 대한 모든 것을 하는 기술을 가진 마케팅 회사로서, 지금까지 했던 것과 같이 검색엔진최적화(SEO) 관련 다양한 주제를 가지고 블로깅을 하려고 합니다. 트윈워드의 검색엔진최적화 마케팅은 단어 연상이 기반이 되는 키워드 리서치를 중심으로 클라이언트의 비즈니스를 위한 최적의 키워드를 찾아 내는 것부터 시작합니다.

앞으로도 많은 관심과 응원을 부탁드립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